Stay Hungry. Stay Foolish

5월 14일 저녁까지 맛있게 먹고 이제 푹 쉬기로 했습니다. 하루동안에 정말 많은 것을 해서인지 피곤이 몰려왔습니다.


샤워도 하고, 좀 쉬고 나서 신라호텔제주 정원을 산책하기로 했습니다.

어제 아침에 동물 먹이 주기 프로그램에서 받았던 먹이가 남아 있어서 지민이가 먹이를 줬더니 물고리들이 모여드네요. 노출이 길다보니 휘~익 하고 움직임만. ^^



가만히 있지 않고 움직이는 지민이. 유령처럼 보이네요 ^^
재미있어서 이후에도 그냥 움직이는 사진 찍어봤습니다.

정원이 정말 잘 꾸며져 있습니다. 밤이라 그런지 또 다른 느낌이네요.
와인 시식회도 있었는데, 와인 좋아하시면 미리 신청하셔서 돌아다니면서 와인 드시면서 설명 들으셔도 좋으실 듯.
저는 그냥 가서 쭈삣 보다가 지나갔습니다. ^^






중문해수욕장까지 내려가보려 하였으나, 아직 5월이라 그런지, 아니면 해변이서 그런지 밤에는 아직 쌀쌀했습니다. 지민이가 가기에는 추울 것 같아 내려가보지는 못하고 위에서만 봤습니다.


쉬리의 언덕에서 신라호텔 바란 본 모습입니다.



엄마는 대단해.

지민이가 5월 20일 생일이라 생일보다 일찍 축하겸해서 제주도 여행을 갔습니다. 날짜는 아직 안되었지만, 생일 얘기하니 이렇게 맛있는 케익까지 주셨습니다. 평소 먹던 케익과는 또 다른 맛... 감사하게 잘 먹었습니다.
지민이는 우유와 함께 시식 중. ^^



Posted by Goo M.D. Trackback 0 Comment 2
5월14일 아침은 제주신라호텔 부페를 먹었습니다.









부페이니 지민이가 많이 맛있게 먹기를 바랬는데, 생각보다는 별로 안 먹었습니다. 지민이가 안 먹은 만큼, 저와 와이프는 많이 배부르게, 맛있게 먹었습니다.

아침 식사 후 제주 신라호텔에서 있는 어린이를 위한 프로그램에 참석했습니다. 동물먹이주는 프로그램인데, 아침 9시까지 짐보리 앞으로 가면 참석할 수 있습니다. 그냥 호텔에서 숙박하는 사람이면 누구나 참석할 수 있는 것 같습니다.

줄 서서 나오자마자 물고기에게 먹이를 줬습니다.

지민이도 기대에 부풀어서 물고기 먹이를 받고 있습니다. 얼굴이 아직 부어있네요 ^^;


먹이 주는 곳이면 물고기들이 우루룩 몰려드네요. 어린이들이 정말 좋아했습니다. 엄마들은 옆에서 먹이 주는 것을 돕고, 아빠들은 옆에서 사진찍고 정신 없었습니다. 


이제 다른 곳으로 이동하고 있습니다. 지민이도 씩씩하게 걸아가고 있습니다.


















Posted by Goo M.D. Trackback 0 Comment 0
5월 13일 저녁까지 먹었으니 이제 자야겠죠.
가족 사진까지 찍으려고 삼각대까지 가지고 갔습니다. 가지고 가기는 불편했지만, 가지고 갔으니 삼각대위에 DSLR 올려놓고 야간의 멋진 사진을 찍고 싶어졌습니다. 정원을 한 바퀴 돌면서 사진도 찍어봤습니다.





5월 13일 밤에 푹 잠을 잔 후 다음 날이 되었습니다. 역시 지민이가 일찍 일어났습니다.




자고 일어났더니 지민이 얼굴이 달덩어리가 되었습니다. 이렇게 확연히 부은 얼굴은 처음보는 것 같습니다. ^^

그래도 웃는 얼굴은 이뻐요.




의자에 선 채로 한컷 찍으려는 데, 표정이... 아침인데 힘든 표정입니다. 5월 14일은 밥 먹고, 동물 먹이 주는 것도 참가해야 되어서 일찍부터 씻고 식사하러 갔습니다.



Posted by Goo M.D. Trackback 0 Comment 0
5/13일 오가네에서 저녁식사까지 한 후 다시 제주 신라호텔로 돌아왔습니다.
저녁 식사 전에 짐보리를 봐두었는데, 지민이가 호텔로 돌아오니... 아니나다를까 짐보리 가자고 졸라댔습니다.
1층에 짐보리키즈클럽이 있는데 유료교육이 없으면 아무때나 갈 수 있습니다.(거의 모든 시간 이용이 가능한 것 같습니다.^^;;) 



역시 지민이는 미끄럼틀 타는 것을 너무나 좋아해요. 표정이 싱글벙글 ^^



지민이와 같이 놀고 있으니, 짐보리에 있는 선생님이 뽀로로 그림을 주셔서 지민이가 색칠을 하고 있습니다. 집이나 어린이집에서도 하던거여서 그런지 익숙하게 잘 그렸습니다. 그런데, 넘 빨리 대충 그리는 듯한 느낌이..

'짐보' 인형 가져놀게 해주셔서 지민이가 안고서 얘기하면서 놀았습니다.

재미있게 논 후 방으로 돌아갔는데, 짐보리에만 3번정도 간 듯합니다. ^^




Posted by Goo M.D. Trackback 0 Comment 0
테지움을 간 후 숙소인 신라호텔제주로 향하였습니다.



신라호텔제주 홈페이지에서 복사해왔습니다.

5월초여서 제주도여도 물은 좀 차가운데, 제주 신라호텔에 있는 '숨비 스파 & 자쿠지'가 있어서 여기서 온 가족이 물에 들어갈 수 있었습니다. 여기는 물이 38도 정도로 따뜻해서 지민이와 같이 들어갔습니다. 그 옆에 위에서 보면 파란색 부위는 좀 차가웠습니다. 따뜻한 물에서 지민이와 재미있게 놀았습니다. 

이렇게 놀다보니 다시 배가 고파와서 저녁식사를 하기로 했습니다. 모든 식사를 미리 맛집을 알아보지는 않아서, 대충 알아본 음식점 리스트와 랜트카 업체에서 준 팜플렛을 살펴본 후 가까운 곳으로 가기로 했다. 

결국 지민이가 설렁탕에 밥 말아서 먹으면 되겠다 싶어서 신라호텔 근처의 '오가네'라는 식당으로 갔습니다.


여름이면 실외에서도 많이 먹을 것 같은데... 이날은 손님 자체가 별로 없었습니다.




메뉴판을 보니 전복죽이 있어서, 지민이 먹을 것으로 설렁탕보다 나을 것 같아서 전복죽을 주문하고, 나는 설렁탕을 주문했습니다. 추가로 만두까지 주문했습니다. 
전복죽 15,000원, 설렁탕 8,000원, 만두는 6,000원이었습니다. 아주 맛있는 맛집은 아닌 것으로 기억하고 있습니다. 그전에 삼대국수회관에서 넘 저렴하게 맛있게 먹어서 그런지... ^^





지도 크게 보기
2010.6.4 | 지도 크게 보기 ©  NHN Corp.

Posted by Goo M.D. Trackback 0 Comment 0

제주도의 호텔 신라

얀센 신경과 summit에 다녀왔다. 이번에도 교수님 따라 가게 되었다.
제주도에서 2박 3일 일정이었는데, 나는 금, 토 1박 2일동안 다녀왔다.
장소는 호텔신라.. 이런데도 다 가보고...

호텔 신라의 디럭스룸


하여튼 신경과 파트 중 간질, 두통, 섬망과 우울증 등의 3파트로 강의가 이루어져 있었다. 나는 간질과 두통 부분의 강의를 왔다갔다 하면서 들었다. 좋은 강의 였으나 나의 실력 부족으로 다 이해하지 못해 아쉬웠다. 공부안하고 있을 때는 모르다가 책을 펼치면 나의 부족함을 더욱 절심히 느끼게 된다...

공부하자....

Posted by Goo M.D. Trackback 0 Comment 7